2020년 11월 29일

안동시청 테니스경기단, 안동오픈테니스대회서 우수한 성적 거둬

강구건’ 선수 남자단식 2위, ‘권오희’선수 남자복식 3위

안동시청 테니스경기단이 9월 21일부터 30일까지 10일간 안동시민테니스장에서 열린 「2020 안동오픈테니스대회」에서 남자단식 2위, 남자복식 3위를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올 시즌 처음 개최된 오픈대회로 국내 남·녀 시니어랭킹 톱10 선수 중 프랑스오픈에 출전한 권순우와 정현을 제외한 18명 등 총 295명(남자 160, 여자 135)이 출전하며 한국선수권대회를 방불케 했다.

이번 대회 최대 이변은 강구건 선수(안동시청, 24세)의 결승 진출이다.

강구건 선수는 4강전에서 이덕희 선수(서울시청)와 풀세트 접전 끝에 6-3 2-6 6-4로 짜릿한 승리를 거두며 실업무대에서 첫 결승에 오르는 감격을 누렸다.

강구건 선수는 30일 열린 남자 단식 결승에서 정윤성 선수(의정부시청)에게 6-3 7-5로 패하면서 아쉽게도 준우승을 차지했지만 이번 대회 최대 이변을 일으켰다.

한편 백전노장 권오희 선수(안동시청, 41세)는 임용규 선수(당진시청)와 짝을 이뤄 출전한 남자 복식에서 3위를 차지했다.

안동시는 2010년부터 감독 1명, 코치 1명, 선수 6명(남4, 여2)으로 구성된 테니스경기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경기력 향상을 위해 각종 훈련과 대회출전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한편 안동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상황에서도 묵묵히 훈련에 매진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선수들에게 축하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면서 “앞으로 선수들이 마음껏 자신의 기량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