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6일

명륜동 새마을부녀회, 추석맞이 사랑의 쌀 나누기로 이웃사랑 실천

안동시 명륜동 새마을부녀회(부녀회장 손금희)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우려 속에 지역 내 어려운 가정 25가구를 선정해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이날 행사는 후원물품인 햅쌀 10kg단위 25포(120만원 상당)를 선정된 각 가구별로 직접 전달하고 위로하면서 한가위의 넉넉함을 이웃과 함께 해 주위로부터 귀감이 되고 있다.

손금희 부녀회장은 “올해는 특히 코로나19로 독거노인 등 사회취약 계층이 예년보다 외로운 추석을 보내고 있는데, 이분들께 작은 정성이나마 전달하기 위해 사랑의 쌀 나눔 행사를 준비했다”면서 “앞으로 따뜻한 정을 나누는 이웃사랑을 지속해서 펼치겠다.”고 뜻을 밝혔다.

김동수 명륜동장은 “명륜동 새마을부녀회는 헌옷수거 사업, 미역 판매사업, 마을환경 정비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얻은 수익과 회원들의 회비를 모아 매년 우리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사랑과 봉사를 실천하고 있다.”고 고마움을 표하며, “앞으로 우리 지역에 소외받는 이웃이 없도록 행정적으로도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