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6일

안동시, 화상회의로 해외 자매우호도시와 교류협력 강화

언택트 외교로 활발한 국제교류 시동을 걸다.

안동시는 지난 22일 코로나 19 장기화에 대응한 비대면 방식의 도시 외교활동의 일환으로 해외 자매우호도시 실무자 화상회의를 개최하였다.

이번 화상회의는 해외방문이 불가한 상황 속에서 온라인 방식을 통해 해외 자매우호도시와 교류협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향후 코로나19 상황이 완화되면 양 도시간 청소년교류 및 문화행사 등 실익있는 활발한 교류를 추진하고자 개최하게 되었다.

자매도시인 중국 핑딩산시와 회의를 시작으로 10월말까지 중국 지난시, 시안시, 일본 사가에시, 다가야마시,이스라엘 홀론시의 순서로 국제교류 실무자 화상회의를 개최하게 된다.

9월 22일 개최된 중국 핑딩산시와의 화상회의에서는 우호적인 분위기 속에서 금년도 교류현안 및 내년도 교류사업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교환하였다. 핑딩산시는 안동시와 자매결연한지 20년이 되는 자매도시이며, 금년 자매결연 20주년 온라인 기념행사 및 경제교류회 개최, 내년도 코로나 종식 후 양 도시 청소년교류 등 다방면의 교류제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추후 이어질 화상회의에서는 지난시 안동공원 조성, 시안시 안동초등학교 건립, 사가에시 스포츠 교류, 다가야마 문화교류, 홀론 청소년 교류 등에 대해 상호 의견을 교환할 것이다.

안동시는 올해 코로나19 사태로 해외 자매우호도시와 상호방문 등 대면 교류가 중단되었지만 의료용품 지원, 시민 응원영상 전달, 자매우호교류도시 사진전 개최 등을 통해 어려울 때도 끈을 놓지 않고 지속적 교류협력 관계를 강화하는데 노력하고 있으며, 향후 해외 자매우호도시와 정기적으로 화상회의를 열어 새로운 소통 채널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