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9월 27일

경북도, 어르신 건강증진 위해 국민건강보험과 손잡았다 !

경북도건강보험 대경본부노인회 경북연합회, 어르신 건강증진 업무협약 체결

– 경로당 행복도우미와 함께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 지원-

경상북도와 국민건강보험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이하 건보 대경본부), 대한노인회 경북연합회(이하 노인회)는 31일 경북도청에서 어르신 건강증진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김선옥 국민건강보험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장, 양재경 대한노인회 경북연합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내 어르신의 건강증진과 취약계층 지원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치매․낙상 예방 운동법 및 예방수칙 보급, △올바른 약물복용 및 안전한 폐의약품 수거, △건강보험 및 노인장기요양보험 제도 안내, △복지 취약계층 발굴 및 복지서비스 연계 추진, △어르신별 맞춤 건강증진정보 제공, △빅데이터에 근거한 지역별 취약건강지표 제공, △기타 어르신의 건강증진을 위해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앞으로 경북도, 건보 대경본부, 노인회는 지속적인 협력 체계를 유지해 노인 통합 돌봄서비스 제공 및 복지취약계층 발굴․지원 연계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경상북도는 노인인구가 56만4천명으로 도내인구 266만4천명의 21.4%인 초고령화 지역으로, 경북도는 어르신의 행복하고 활기찬 노후생활을 위해 지난해부터 전국 최초로 경로당행복도우미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경로당행복도우미 지원사업은 23개 시․군 500명의 행복도우미를 채용해 1인별 15~20개 전담 경로당을 지정, 주 1회 방문을 통한 어르신 건강체크, 심리 상담, 여가 프로그램 운영, 경로당 물품 및 회계 관리 등 전반적인 업무를 지원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에는 경로당 방역 책임자로써 어르신 발열체크, 방문기록, 물품소독 등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최일선에서 활동하고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현대 사회는 100세 시대를 넘어 120세 시대가 되어가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도내 어르신이 건강한 장수를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하며, “경로당행복도우미 지원사업을 통해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이 살던 곳에서 어울려 살아가며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