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1일

안동시 치매안심센터, 치매가족을 위한‘치매안심 가족영화관’운영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오는 19일 2층 교육실에서 코로나19로 지친 치매환자·가족 및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치매안심 가족영화관’을 운영한다.

치매안심 가족영화관은 치매환자의 사회적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치매환자·가족 및 지역주민이 함께 어우러져 치매 친화적 사회 조성을 추진하는 치매인식개선 프로젝트이다.

교육실에서 치매관련 영화 중 한 편이 상영되며, 영화 상영에 앞서 치매예방 수칙, 치매예방체조 등 치매예방을 위한 활동, 치매환자와 함께하는 매점도 운영된다.

또한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하여 생활 속 거리두기 세부지침을 활용해 대상 인원수를 10명 내외로 제한하고, 출입 시 마스크 착용, 체온측정, 좌석 간 거리두기 유지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운영한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지친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휴식과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을 추진해 일상생활의 활력을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