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1일

안동시, 야영장 오수처리실태 특별점검 실시

안동시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하천 수질오염 예방을 위해 오는 8월 말까지 관내 등록된 야영장 오수처리 실태에 대해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코로나19로 그간 휴장했던 캠핑장, 휴양림 등이 ‘생활 속 거리두기’전환 이후 재개장하고, 밀폐된 공간보다는 야외에서 여가를 보내려는 야영객들이 증가함에 따라 캠핑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수질오염 행위를 방지하기 위해 추진하는 것이다.

주요 점검 내용은 개인 하수처리시설 적정 운영관리와 방류수 수질기준 준수여부, 청소 등 관리기준 준수 및 관리인 선임 여부 등이다.

시는 현장점검 결과 불법행위 확인 시 경미한 사항은 현장 지도하여 현지 시정조치하고 관련법령 위반 시에는 행정처분(개선명령)과 과태료처분을 하는 등 강력하게 조치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번 점검은 코로나19의 확산방지를 위해 반드시 현장 확인이 필요한 시설에 대해서 점검시간을 최대한 단축하는 등 대민접촉을 최소화하여 실시할 예정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야영장 오수처리시설 특별점검을 통한 하천수질 오염을 예방하여 여름철 안동시를 찾는 관광객들이 맑고 깨끗한 환경에서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