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월 20일

예안신문

경북북부지역뉴스

안동시, 2021년 경상북도 농정평가 최우수상 수상

[예안신문 = 이상덕 기자] 안동시는 10일 경북도청 여성플라자 대강당에서 개최되는 제26회 농업인의날 행사에서 도내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하는 2021년 경상북도 시군 농정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였다.

안동시는 지난 2015년부터 연이어 경상북도 농정평가에 입상해오며, 자타가 인정하는 명실상부한 경북 최고의 농업정책을 펼치고 있음을 대내외에 알렸다.

주요 평가항목으로는 농업정책, 농식품유통, 친환경농업, 농촌개발, 축산정책, 특수시책을 포함한 6개 분야로, 시는 평가항목 전반에 걸쳐 골고루 높은 점수를 받았다.

안동시는 청년창업농 등 농업인력 육성, 귀농귀촌 활성화, 농축산물 수출 확대, 쌀 안정생산 대책 추진, 원예․특작산업 육성, 농촌마을 종합개발 및 농촌생활환경정비, 청정축산 구현, 농기업 투자유치 등 지역 농업․농촌 발전을 위한 적극적인 농정시책을 추진해 온 결과로 평가된다.

아울러, 이날 정부포상 대통령상을 받은 밀과노닐다 박성호 이사는 전통주 진맥소주를 개발하고 우리밀 판로 확대에 이바지한 공로로 수상했고, 국무총리상의 대구경북능금농협안동농산물유통센터 김창식 센터장은 고품질 안동사과 생산 및 품질향상으로 농산물 부가가치 제고와 유통단계 축소를 통한 농가소득안정에 기여한 공로로 수상하였다.

또한, 경북농어업인 대상을 받은 권호형 대표는 대형육묘공장 운영과 무인헬기를 이용하여 농가일손을 덜어주는 등 식량발전에 일익을 담당해 표창 대상자로 선정되었다.

안동시는 “앞으로도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농정시책으로 변화하는 농업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처하여 잘사는 농업․농촌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