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월 20일

예안신문

경북북부지역뉴스

안동시, 해외 자매우도호시 랜선투어 개시

[예안신문] 안동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쳐 가는 시민들을 위로하기 위한 해외 자매우호도시 랜선투어를 진행한다.

이번 랜선투어는 올해 4월을 시작으로 매월 한 개의 교류도시를 까치소식, 시 홈페이지, 유튜브 및 블로그 마카다안동 등 시의 공식 소통채널을 통해 시민들에게 소개한다.

4월 고대 실크로드 출발점이자 우리에게‘장안’으로 알려져 있는 중국 시안부터 시작하여, 역사문화와 옛 풍경으로 유명한 일본 다가야마, 모래 언덕위에 세워진 이스라엘 홀론, 과거 잉카 제국의 수도였던 페루 쿠스코 등 교류도시의 다양한 특성과 아름다움을 사진과 영상으로 보여줄 예정이다.

안동시 교류협력팀은 안동의 국제교류 기반인 해외 자매우호도시 4개국 9개 도시에 시민들의 관심과 동참을 유발하고, 추후, 교류도시와 긴밀히 협력하여 안동의 우수한 문화관광 자원을 해외에 소개되도록 후속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안동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부합하는 언택트 방식을 활용하여 정기 실무자 화상회의, 자매우호도시 사진전 등의 추진으로 지역의 새로운 국제교류 유형을 모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