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월 20일

예안신문

경북북부지역뉴스

안동시청 테니스경기단 우수한 성적 거둬

[예안신문] 안동시청 테니스경기단이 3월 12일부터 21일까지 강원도 양구군에서 열린 제1차 한국실업테니스연맹전에서 혼합복식 1위, 남자단체전 2위, 남자복식 3위를 차지하며 “테니스 성지 안동”의 위상을 높였다.

시즌 첫 대회인 이번 대회에서, 올해 안동여고를 졸업하고 경기단에 새로 합류한 심미성 선수가 대구시청 박민종 선수와 조를 이뤄 혼합복식에서 우승하였고, 남자단체전에서 2위(강구건-이승훈-이영석-이정헌), 남자복식에서 3위(강구건-이영석)를 차지하며 알찬 동계훈련의 성과를 확인했다

안동시는 지역 테니스 발전을 위해 2010년 테니스경기단을 창단하여 감독 1명, 코치 2명, 선수 8명(남4, 여4)으로 운영하고, 선수들의 훈련과 대회출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한편, 안동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훈련 여건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도 동계훈련에 매진해 좋은 성적을 거둔 선수들에게 축하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앞으로 선수들이 자신의 기량을 충분히 연마하고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