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월 20일

예안신문

경북북부지역뉴스

대구경북 행정통합 강력히 반대 한다. 철회하라!

[예안신문] 대구경북 행정통합 반대 분위기가 시민사회로까지 확산되고 있다. 안동지역 시민단체 회원들이 직접 피켓시위를 펼치는 등 행동에 나섰고, 전직 안동시장까지 시위에 동참하고 나서고 있다.

안동시의회는 1일 오전 경북도청 동문과 서문 일대에서 행정통합 반대 출근길 피켓시위를 펼쳤다.

이날 시위에는 시의원 18명과 안동출신 도의원 5명, 정동호·김휘동 전 안동시장, 통합반대 범시민연대 소속 유관단체 회원 등 100여명이 동참했다. 지난 2월 안동시청 앞 출근길 피켓시위가 시작된 이래 최대 규모이다.

이날 아침 경북도청 동문에선 시·도의원과 시민단체 회원 등 50여명이 행정통합 반대 피켓시위를 펼쳤고, 서문에선 범시민연대 소속 회원 50여명이 행정통합 반대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날 김상동 전 예천부군수를 포함해 예천지역 시민단체 회원 30여명도 행정통합 반대 시위에 합류해 힘을 보탰다.